View Article (host ip:116.39.114.22 hit:542)
단풍놀이 약속
고민하

실내에만 머무르기 아까운 날씨입니다.

창 밖에서 불어오는 바람은 따뜻하고 포근한 느낌마저 듭니다.

가을이 한창 무르익는 때가 바로 11월이 아닐까요?

왠지 주말에 단풍놀이 약속이라도 잡아야 하지 않을까?


싶을 정도의 좋은 날씨입니다.

이런 날은 없던 약속도 만들어야 할 듯합니다.

다행히도 저에게는 세상에서 가장 즐겁고 기다려지는 약속이 하나 잡혔습니다.

그리고 그 약속은 1년 전부터 예약이 되어 있었죠.


이 름     비밀번호 
내 용 
지저분한 쓰레기 비염이 심해지다
copyright (c) dsbending all rights reserved. 개인정보처리방침